전재원 기자 기사입력  2018/08/17 [17:15]
재난배상책임보험 8월까지 가입하세요
미가입자 9월 1일부터 과태료 최고 300만 원 부과
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 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

[뉴스쉐어=전재원 기자] 경상남도는 재난 발생 시 도민의 적정한 보상을 해주는 ‘재난배상책임보험’을 오는 8월 말까지 모든 도민들이 가입 완료하기 위한 집중홍보에 나선다.

 

지난해 1월부터「재난 및 안전관리기본법」에 따라 화재‧폭발‧붕괴로 인한 재난 발생 피해가 우려되는 시설은 제3자의 생명과 재산상 손해 보상을 위해 재난배상책임보험에 의무적으로 가입할 것을 규정하고 있다.

 

의무 가입 대상 시설은 1층 사용면적 100㎡ 이상의 음식점, 숙박업소와 15층 이하 아파트, 주유소, 물류창고, 도서관 등 모두 19종에 이른다.

 

도내 재난취약시설은 지난 8월 7일 기준, 1만5659개소로 이중 90.6% 인 1만4191개소가 가입하고 현재 1468개소가 미 가입 했다.

 

이를 위해, 경남도는 재난배상책임보험 가입률 제고를 위한 전담 TF를 구성․운영하고, 보험 미 가입 시설들이 보험 가입을 기간 내 완료할 수 있도록 이달 말까지 전 시․군과 함께 안내문 발송, 전화‧문자 안내, 전광판 송출 등 다각적이고 지속적인 홍보를 추진할 예정이다.

 

서만훈 경상남도 재난대응과장은 “재난배상책임보험은 재난발생 시 피해를 입은 시설이용자와 소유자․관리자 모두를 보호하기 위해 꼭 필요한 것”이라면서, “보험 미가입 시설은 과태료가 발생하지 않도록 기한 내 빠짐없이 가입해 주시길 당부드린다”고 말했다.

 

첨부 : 재난배상책임보험 의무가입대상시설 19종 목록

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
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. ⓒ 기업일보
  • 도배방지 이미지

비투비 육성재, 3월 2일 스페셜 앨범 'YOOK O'clock' 발매... 아트워크 티저 공개!